살구나무 길게 그림자

2018.08.20 03:42

하양이24 조회 수:0

wP0zVyu.jpg

 

추억이 살구꽃처럼 내려

 

한여름

살구나무 길게 그림자 펴고 누우면

멍석 위에 도란도란 옛날이야기

 

깔깔거리는 호들갑으로

동네가 떠들썩

 

살구가 익어가는 계절이면

입안에 고인 군침 성화에 못 이겨

살구 따다 들켜

 

논 두렁 밭 두렁 헤집고

줄행랑 치다가

넘어진 기억이 떠올라

입가에 미소가 번진다.

 

여름 밤

모깃불 지피고

삶은 옥수수 뜯어먹던

 

살구나무 아래의 추억이

빛 바랜 세월 속

아련하게 가슴에 남아 있다

 

오늘 같은 달 밝은 밤이면

추억이 살구꽃처럼 내려

고향이 그리워 진다

 

살구꽃이 눈처럼 내리는 봄이면

손 바닥에 받으려 폴짝거리며

좋아라 함박 웃음짓던 어린시절

XE Login